日, 현명한 대응 재차요구…아베 "포기 단계 아냐" / 연합뉴스TV (YonhapnewsTV)
게시일 : 2019.11.21 21:10
日, 현명한 대응 재차요구…아베 "포기 단계 아냐"
[뉴스리뷰]

[앵커]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가 코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일본 측이 우리나라에 현명한 대응을 요구한다고 재차 밝혔습니다.

공을 우리 쪽으로 떠넘긴 건데요.

청와대에서 열린 국가안전보장회의 결과에 하루종일 촉각을 곤두세웠다는 후문입니다.

황정현 기자입니다.

[기자]

지소미아가 종료되더라도 자국안보에 필요한 정보는 문제없이 확보 가능하다고 밝힌 일본.

지소미아 종료를 피하긴 어렵다는 현실을 받아들임과 동시에 아베신조 정권의 실책이란 비판을 회피하려는 취지로 분석됩니다.

애써 지소미아의 의미를 축소하고 있는 겁니다.

일본 정부는 한국에 대한 '현명한 대응'을 재차 요구했습니다.

NHK에 따르면 고노다로 일본 방위상은 "어떤 경우에도 북한 정세에 대해서는 미일, 한미일이 확실히 연대하는 것이 가능하도록 한국에 현명한 대응을 요구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일본정부가 지소미아 종료의 책임을 우리나라에 떠넘기기 위한 포석이라는 분석이 나옵니다.

일본 언론들은 청와대에서 열린 국가안전보장회의 상임위원회, NSC 결과에 촉각을 곤두세우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지소미아에 대한 최종입장이 어떻게 결론 나는지 지켜보겠다는 겁니다.

NHK는 "문재인 정권이 일본에 대한 대항조치로 단행한 지소미아 종료 결정을 뒤엎는 것이 좋은 대책은 아니란 견해가 한국 내에서도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아베 신조 총리는 문희상 국회의장이 제안한 양국 기업과 국민의 자발적 성금으로 기금을 만드는 방안에 우호적 반응을 보이며 지소미아 종료문제가 "포기할 단계는 아니"라고 말했습니다.

한국 측이 마라톤 회의 끝에 관계국과 협의를 지속하기로 결정하자 먼저 입장을 바꾸지는 않겠지만 최종 순간까지 협의는 계속 하겠다는 의미로 해석됩니다.

연합뉴스 황정현입니다. (sweet@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 연합뉴스TV 유튜브 채널 구독
https://goo.gl/VuCJMi
▣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연합뉴스TV / Yonhap News TV
http://www.yonhapnewstv.co.kr/
댓글 0
0/3000

추천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