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가입
태국 방콕서 5년 반 만에 대규모 반정부 집회...충돌은 없어 / YTN
게시일 : 2019.12.15 08:36
더 나은 뉴스 콘텐츠 제공을 위한 일환으로 영상 미리보기 이미지(썸네일) 개선을 위한 설문을 진행합니다.

여러분의 소중한 의견을 들려주세요. 감사합니다.

※ 썸네일 설문 참여하기
https://feedback.ytn.co.kr/?v=201912150138062036

태국 수도 방콕에서 5년 반 만에 대규모 반정부 도심 집회가 열렸습니다.

태국 언론과 외신에 따르면 현지 시간 14일 오후, 방콕 시내 중심 상업지인 예술문화센터 앞에서 야당 지지자 등 수천 명이 집회를 열고 헌법 개정, 민주주의 회복, 독재 타도 등을 촉구했습니다.

이번 집회는 태국의 제3당인 '퓨처포워드당'이 주도했으며, 현 쁘라윳 짠오차 총리가 질서 유지를 명분으로 쿠데타를 일으킨 지난 2014년 5월 이후 처음입니다.

하지만 집회를 막거나 현장에 경찰관이 배치된 징후는 포착되지 않았고, 집회가 1시간가량 평화적으로 진행돼 이렇다 할 충돌은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군부 통치를 하던 쁘라윳 총리는 정부가 모두 지명하는 상원의원 250명도 총리 선출에 참여하도록 헌법을 바꾼 뒤 지난 3월 총선을 거쳐 집권 연장에 성공했습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4_201912150138062036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 0
0/3000

추천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