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가입
[자막뉴스] 철도노조 파업 사흘째…주말 이용 차질 불가피 / KBS뉴스(News)
게시일 : 2019.11.22 13:34
파업 사흘째를 맞아 수도권 전철 등 철도 이용은 오늘도 차질이 이어집니다.
특히 금요일은 주말이 시작되는 만큼 철도 이용객도 늘어나게 됩니다.
하지만 파업 기간에도 KTX 운행률을 69% 수준으로, 전체 열차 운행률도 70%대 중반으로 유지해 최대한 평일 수준을 지켜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KTX의 경우 최대 100편 이상 운행을 멈춰야 해 열차 이용에 차질은 불가피해 보입니다.
특히 오늘부터 주말 동안 서울대, 고려대, 한양대 등 주요 대학에서 면접과 실기 시험 등이 잇따라 치러지는 만큼 수험생들의 경우 철도 이용에 주의가 필요합니다.
국토부는 수험생이 불편을 겪지 않도록 연계교통을 안내하거나 경찰차 연결을 지원하는 등 대책을 마련하라고 코레일에 지시했습니다.
김현미 국토부 장관은 인력 증원에 대한 자구노력이 안 보인다며 노사 양측을 질타했고, 철도 노조는 여의도 국회 앞과 서울역 등 전국 10여 곳에서 집회를 열고 사측과 정부에 안전 인력 충원 등을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경실련과 참여연대 등 200여 개 시민사회단체로 구성된 철도공공성시민모임은, 노조와 국토부 모두에게 열린 마음으로 대화에 나서 파업을 조기 해결하라고 촉구했습니다.
KBS 뉴스 노태영입니다.

#철도파업 #전철 #KTX
댓글 0
0/3000

추천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