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가입
[날씨] ‘소설’ 맑고 포근, 동해안 건조주의보 / KBS뉴스(News)
게시일 : 2019.11.22 07:16
오늘은 절기 '소설'입니다.
이맘때는 찬바람이 불면서 날이 추워진다고 하는데요.
오늘은 절기와 다르게 기온이 오르며 포근하겠습니다.
남서쪽에서 따뜻한 바람이 불어오면서 기온을 끌어올리겠습니다.
오늘 서울 낮 기온 16도로 평년보다 6도 가량 기온이 높겠습니다.
주말인 내일도 전국이 맑고 포근하겠습니다.
공기도 깨끗해 바깥 활동하기 좋겠습니다.
다만, 일요일에는 오후부터 밤사이 전국에 비가 내리겠습니다.
주말에 산을 찾으시는 분들도 많으실텐데요.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 지역에는 건조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화재는 예방이 중요하다는 점 기억하셔야겠습니다.
현재 전국에 맑은 하늘이 드러나있습니다.
오늘도 시야는 탁 트여있습니다.
종일 전국이 맑겠고 제주에는 낮 동안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습니다.
전국에서 대기질은 무난하겠지만 오전에 세종와 충북에서는 일시적으로 미세먼지 농도가 높아질 수 있겠습니다.
현재 기온은 서울 4.8도 등으로 어제보다 5도 가량 높습니다.
낮 기온은 서울 16도, 광주 19도, 대구 18도, 어제보다 4도에서 7도 가량 높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제주해상에서 최고 4미터까지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일요일에 비가 내린 뒤에는 다시 찬바람이 불면서 기온이 떨어져 평년 기온을 회복하겠습니다.
날씨 정보 전해드렸습니다.
댓글 0
0/3000

추천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