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가입
11월 취업자 33만 천 명↑...40대·제조업 부진은 지속 / YTN
게시일 : 2019.12.11 10:22
더 나은 뉴스 콘텐츠 제공을 위한 일환으로 영상 미리보기 이미지(썸네일) 개선을 위한 설문을 진행합니다.

여러분의 소중한 의견을 들려주세요. 감사합니다.

※ 썸네일 설문 참여하기
https://feedback.ytn.co.kr/?v=201912111014372617

11월 취업자, 전년 동월 대비 33만 천 명 증가
15살 이상 고용률 61.7%…1996년 이후 최고
OECD 기준 15∼64살 고용률 67.4%…사상 최고

[앵커]
지난달 취업자가 전년 같은 달보다 33만 천 명 증가했습니다.

고용 규모의 회복세는 이어지고 있지만, 40대와 제조업의 부진은 여전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평정 기자!

취업자 증가 폭이 넉 달 연속 30만 명대 이상을 기록했죠?

[기자]
지난달 취업자가 1년 전 같은 달보다 33만 천 명 증가했습니다.

지난 8월부터 넉 달째 30만 명대 이상의 증가 폭을 유지했습니다.

15살 이상 고용률은 61.7%로 1년 전 같은 달보다 0.3%p 오르며 11월 기준으로 지난 1996년 이후 최고를 기록했습니다.

OECD 비교 기준인 15∼64살 고용률도 1년 전 같은 달보다 0.3%p 오른 67.4%였습니다.

이 역시 지난 1989년 관련 통계 작성 이후 가장 높았습니다.

15∼29살 청년층의 고용률은 44.3%로 1.1%p 올랐습니다.

실업률은 3.1%로 1년 전보다 0.1%p 하락했습니다.

다만, 정부재정으로 만든 일자리가 많은 보건업과 사회복지서비스업이 13만 5천 명 느는 동안,

상대적으로 질 좋은 일자리로 평가받는 제조업은 2만 6천 명 감소하며 20개월째 마이너스 행진을 이어갔습니다.

'경제의 허리' 계층인 40대와 30대 취업자는 각각 17만 9천 명과 2만 6천 명씩 줄었습니다.

특히 40대는 인구의 증감을 고려한 고용률도 1.1%p 내려, 전체 연령대에서 유일하게 하락하며 22개월 연속 마이너스를 나타냈습니다.

통계청은 제조업 감소가 이어지고 있지만, 감소 폭이 2만 명대로 줄어든 것은 긍정적으로 해석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지금까지 YTN 김평정[pyung@ytn.co.kr]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2_201912111014372617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 0
0/3000

추천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