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가입
홍콩, 범죄인 인도법안 심의 일단 연기 / YTN
게시일 : 2019.06.12 18:11
홍콩 정부가 논란이 되고 있는 '범죄인 인도 법안' 개정을 강행하려다 야당과 시민들이 강하게 반발하자 의회의 심의 절차를 일단 연기했습니다.

홍콩 정부는 성명을 내고 오늘 오전으로 예정됐던 입법회의 2차 법안 심의가 연기됐으며 향후 심의 일정을 입법회 의원들에게 다시 통보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홍콩 시민단체와 학생 등 수천 명은 홍콩의 의회인 입법회 건물과 행정장관 집무실 주변 도로를 점거하고 범죄인 인도 법안 추진에 반대하는 반대 시위를 벌였습니다.

홍콩 정부와 친중파 의원들이 다수를 차지하고 있는 입법회가 추진하고 있는 범죄인 인도 법안은, 중국과 타이완, 마카오 등에 범죄인을 넘길 수 있게 하는 내용으로 야당과 시민단체의 강한 반발을 불러일으키고 있습니다.

반대 단체들은 이 법이 시행될 경우 홍콩의 반체제 인사들이 중국으로 송환될 가능성이 있다며 법안 추진 중단을 요구하고 있고, 앞서 지난 9일에는 100만여 명이 반대 시위에 참가했습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4_201906121545257174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8585@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 0
0/3000

추천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