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가입
키코 사태 11년 만에…"은행들 총 256억 배상"
게시일 : 2019.12.13 21:55
키코사태 11년 만에 은행이 손실 일정 부분을 배상하라는 금융감독원의 결정이 나왔습니다. 2008년 금융위기 당시 외환 파생상품인 키코로 손실을 본 기업 4곳에 은행이 손실액의 최대 41%, 총 256억 원을 배상하라고 한 겁니다. 하지만 법적인 강제력은 없어서 실제 배상으로 이어질지는 좀 더 지켜봐야 합니다.

▶ 뉴스룸 다시보기 (https://bit.ly/2nxI8jQ)

☞JTBC유튜브 구독하기 (https://bit.ly/2hYgWZg)
☞JTBC유튜브 커뮤니티 (https://bit.ly/2LZIwke)
#JTBC뉴스 공식 페이지
(홈페이지) http://news.jtbc.co.kr
(APP) https://bit.ly/1r04W2D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jtbcnews
트위터 https://twitter.com/JTBC_news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jtbcnews

☏ 제보하기 https://bit.ly/1krluzF

방송사 : JTBC (http://www.jtbc.co.kr)
댓글 0
0/3000

추천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