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가입
[이슈인사이드] 오늘부터 사상 첫 온라인 개학...학부모가 지켜보니 / YTN
게시일 : 2020.04.09 12:00
■ 진행 : 김정아 앵커
■ 출연 : 장아름 / 고3·중2 학부모

* 아래 텍스트는 실제 방송 내용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보다 정확한 내용은 방송으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앵커]
오늘부터 온라인 개학이 시작됐습니다. 사상 첫 원격수업 상황인 만큼 생소하고 또 챙겨야 할 것도 많고 학습이나 평가가 잘 될지 여러 가지로 혼란도 예상됩니다. 특히 가정에서 아이들 학습을 도와야 하는 학부모님들 애로점이 많을 텐데요.

오늘 온라인 수업 모습, 어떻게 지켜보셨는지 직접 이야기 들어보도록 하겠습니다. 학부모 한 분 전화 연결돼 있는데요. 장아름 님, 나와 계십니까? 지금 혹시 어느 지역에 계신 겁니까?

[장아름]
저는 참교육학부모의 전북지구 정책실장 장아름이고요. 전북 전주에 거주하고 있습니다.

[앵커]
전주에, 자녀분이 혹시 지금 몇 분이고 몇 학년인지 들어볼까요?

[장아름]
자녀는 둘 다 남학생으로 고3, 중2고요. 고3 학생은 일반고에 다니고 있습니다.

[앵커]
고3, 중2. 그렇다면 지금 고3 학생 같은 경우에는 이미 오늘 아침에 온라인 개학을 했겠네요.

[장아름]
네.

[앵커]
옆에서 지켜보셨을 것 같은데. 온라인 수업 방식이 굉장히 여러 가지 방식이 있지 않습니까? 강의를 듣는 것도 있고 또 쌍방으로 소통하는 방법도 있는데 지금 자녀분 학교는 어떤 방식으로 오전에 수업을 하던가요?

[장아름]
저희 아이 같은 경우에는 온라인 학습을 아침 8시에 접속하라는 안내를 받았고요. 선생님이 띄운 영상이나 과제를 보고 댓글 다는 식으로 진행한다고 들었습니다.

[앵커]
그러면 쌍방향 소통이라기보다는 선생님이 미리 수업을 하는 영상을 보고 댓글로 소통하는 이런 방식입니까?

[장아름]
선생님이 수업하시는 건 아닌 것 같고 EBS 온라인 학습으로 알고 있거든요.

[앵커]
EBS 온라인 수업이요? 그것만으로 일단 첫 수업은 스타트가 된 거예요?

[장아름]
네.

[앵커]
그러면 실시간 출석체크는 댓글로 하는 겁니까?

[장아름]
네, 그렇습니다.

[앵커]
이게 어떻게 보면 인터넷판으로 하기에는 지금 EBS 교육만으로 하신다고 하셔서.

[장아름]
저도 전달받은 상황이 구체적인 게 아니라서 앞으로 쭉 그렇게 하는 건지, 오늘 일단 시작을 그렇게 한 건지 자세히 소통을 구체적으로 받은 바가 없어서 아직 잘 모르겠습니다.

[앵커]
그래요. 오늘부터 수업 시작인데 학교에서 앞으로 수업을 이렇게 하겠다, 계획표라든가 지침이라든가 이런 게 자세히 전달이 안 됐습니까?

[장아름]
그 학교 측에서 온라인 클래스 운영에 대한 안내 문자는 왔고요. 공지사항 정도로 관심 있게 지켜봐달라는 정도, 그 정도 왔고 전반적인 상황을 이해할 수 있을 만한 구체적인 내용은 아니었습니다.

[앵커]
그래요? 오전에 수업이 몇 과목은 수업이 진행됐을 것 같은데요. 자녀분 반응은 혹시 들어보셨어요?

[장아름]
오늘 한 번 접속해 본 바로는 아이들도 저와 마찬가지로 이렇게 구체적인 상황, 급박하게 돌아가는 상황을 이해하는 상황이 아니라서 많이 혼란스러워하는 것 같고 단톡으로 아이들끼리 오늘 학습에 관한 걸 소통하는 걸 보니까 이렇게 온라인 학습 하고서 학교 시험을 어떻게 치겠다는 것인지, 입시생이다 보니까 내신 걱정을 많이 하고 있는 것 같고. 저도 마찬가지로 이걸로 적절하게 개개별로 필요한 학습을 이끌어낼 수 있겠다는 기대는 안 되고 있고요.

교육부나 학교에서는 수업 일수를 채워야 되니까 고육지책으로 진행할 수밖에 없어서 이렇게 진행하는 게 아닌가, 그... (중략)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3_202004091126330348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 0
0/3000

추천영상